2019.11.20(수)광주 5ºC
사람들 > 사람들
전남동물위생시험소, 예비 수의사 현장실습
입력 : 2019년 10월 23일(수) 14:33


전남대 수의학과 60여명 8개 교육과정 참여
전남도동물위생시험소는 지난 22일 전남대 수의과 학생들을 대상으로 현장실습교육을 실시했다. 전남도제공
전남도동물위생시험소가 전남지역 축산 발전을 책임질 전남대 수의과 학생들을 대상으로 현장 실습교육을 했다.

23일 전남동물위생시험소에 따르면 지난 22일 본과 3학년 60여 명을 대상으로 이뤄진 현장 실습교육은 동물 방역, 축산물 위생 2개 분야, 8개 교육과정으로 나눠 동물위생시험소 업무 담당자들이 직접 강사로 나서 이뤄졌다.

특히 아프리카돼지열병(ASF)·조류인플루엔자(AI) 등 주요 가축 전염병의 진단법과 계란 살충제 검사, 미생물 검사 등 수의 분야 최신 관심 내용으로 교육 과정을 편성, 학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학생들에게 체험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학습의 이해도 증진은 물론 현장에 대한 친근감을 갖게 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현장 실습에 참여한 한 학생은 “학교에서 이론으로만 접하던 검사법과 최첨단 검사장비 등을 현장에서 직접 보고 체험할 수 있는 좋은 경험이었다”며 “수의사 선배들이 아프리카돼지열병 검사 등 일선에서 최선을 다해 업무를 추진하는 모습이 후배들에게 자부심을 심어줬다”고 만족감을 나타냈다.

정지영 전남동물위생시험소장은 “수의과 대학생들이 전남지역 축산 발전을 책임지도록 앞으로도 현장 교육을 계속 추진할 계획”이라며 실습에 참여한 수의과 대학생들에게 “많은 후배 수의사가 공직에 지원해 국민 보건 향상에 기여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도철원기자 repo333@sr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