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3(금)
현재기온 19.7°c대기 좋음풍속 0.1m/s습도 94%

대촌중앙초, 등교 맞아 코로나19 극복 노력

입력 2020.05.29. 17:22 수정 2020.05.29. 17:22
대촌중앙초, 등교 맞아 코로나19 극복 노력

광주 남구 대촌중앙초등학교 교육공동체 모두가 지난 27일 초등학생 1·2학년, 유치원생들의 등교를 맞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지난 27일 대촌중앙초는 첫 등교를 축하하는 의미로 1학년 신입생들에게 꽃목걸이 선물을 줬다. 신입생들은 손 소독과 발열 확인 등 엄격한 보건 안전 수칙을 지켜 입실했고 일정 간격으로 띄어져 있는 책상에 앉았다.

입학식 대신 교장을 포함한 학교 관계자들은 교실을 방문해 입학 환영 축하 인사를 했다.

최미경 1학년 담임교사는 "신입생 입학식을 하지 못해 아쉽지만, 지금은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고 학생들의 건강 및 학습권을 보장하는 것이 더욱 시급하다"고 말했다.

전교학생회 임원들은 후배들의 등교를 환영하기 위해 집에서 직접 만든 포스터를 복도, 계단 등 학교 곳곳에 게시했다.

학부모회에서도 학생들에게 안전한 등교 환경 조성을 위해 통학 차량으로 등교하는 학생들의 손 소독 및 발열 확인 봉사에 참여했다. 학부모회 봉사자들은 아침 등교를 위해 통학 차량 탑승 장소에 찾아온 학생들을 일정 간격으로 유지시키고 차례차례 학생들의 건강 상태를 체크 후 탑승할 수 있도록 안내했다.

학부모회 최중순 회장은 "어린 자녀를 둔 학부모들의 불안한 마음을 덜어주기 위해 봉사에 참여했다"며 "우리들의 도움이 학생들의 교육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구영철 교장은 "현재 코로나19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앞으로도우리 대촌중앙초 교육공동체는 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서로의 의견을 경청하고, 등교수업이 안전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며 "학생들의 꿈과 희망이 영글어 나가도록 보건 안전뿐만 아니라 교육과정 운영에도 빈틈 없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양기생기자 gingullove@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