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9(목)
현재기온 26°c대기 매우나쁨풍속 2.7m/s습도 74%

함평군, 애플수박 재배 면적↑···5월초 본격 출하

입력 2020.04.21. 13:47 수정 2020.04.21. 14:00
애플 수박

함평군이 새로운 소득 작목으로 육성하고 있는 애플수박이 내달 초부터 본격 출하된다.

21일 함평군에 따르면 지난해 시범재배를 통해 첫 출하됐던 함평산 애플수박이 올해는 7농가 1.7ha에서 일제히 수확작업에 들어간다.

기존 수박의 4분의 1크기인 애플수박(900g~1.5㎏)은 보통 시설 하우스 내에 터널처럼 덩굴을 뻗어 공중에 열매가 달리는 방식으로 재배된다.

애플 수박

한 주당 3~4개까지 수확이 가능할 정도로 크기가 작지만, 껍질이 얇고 높은 당도까지 자랑하면서 최근 웰빙 간편식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폭발적으로 늘어나고 있는 1인 가구 소비 트렌드와도 맞아 떨어져 농가소득향상의 효자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

실제로 애플수박 하우스 1동(661㎡)당 소득은 일반 수박보다 높은 5~600만 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애플 수박

함평에서 올해 처음 애플수박을 재배한 이정호 씨는 "작년까지 주로 단호박을 재배해왔는데 생산성과 소득 측면에서는 확실히 애플수박이 더 좋은 것 같다"며, "향후 몇 년간은 꾸준히 재배해 볼 생각"이라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애플수박이 지역의 새로운 소득 작목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계획"이라며, "재배면적 확대, 판로 확보 등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함평=정창현기자 jch3857@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