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복절2020.08.15(토)
현재기온 26.4°c대기 좋음풍속 1.1m/s습도 89%

'기생충', 오스카 진출···美매체 "그동안 한국영화 너무 무시해"

입력 2020.01.14. 17:30
기생충 외신 반응

‘기생충’이 13일(현지시간) 아카데미 시상식 최고 영예인 작품상을 비롯해 6개 부문 후보에 오른 가운데 외신은 한국영화 최초의 아카데미 시싱식 진출이라는 점에 주목했다.

‘버라이어티’는 이날 제92회 아카데미상 후보 발표 직후 “‘기생충’이 오스카에 발을 내디딘 첫 한국영화라는 역사를 만들었다”며 “한국영화의 풍부한 역사를 본다면 아카데미 회원들이 그동안 이 나라 영화를 너무 무시해온 셈”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기생충’이 미국 방송사 HBO에서 드라마 시리즈로 리메이크 논의가 진행될 정도로 폭발적인 호응을 얻고 있다”고 덧붙였다.

LA타임스는 “계층에 관한 블랙코미디인 ‘기생충’이 첫 한국영화로 오스카의 땅에 상륙하는 역사를 썼다”면서 “봉준호는 2000년대부터 굳건한 팬덤을 만들어왔다”고 했다.

뉴시스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