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1(월)
현재기온 18.6°c대기 나쁨풍속 1m/s습도 94%

대안정치 광주 의원 본격 민심행보

입력 2019.09.09. 14:32
5·18묘지 참에 이어 5월단체 간담회

‘변화와 희망의 대안정치연대’(이하 대안정치) 소속 광주지역 국회의원들이 본격적인 민심행보에 나선다.

천정배(광주 서구을), 장병완(광주 동남갑), 최경환(광주 북구을) 의원은 10일 오후 2시 지지자들과 함께 국립5·18민주묘지을 참배하고 대안신당운동을 성공시키기 위한 결의를 다진다.

이들 세 의원은 지난달 12일 민주평화당을 탈당하고 연내 제3세력 대안신당 창당을 목표로 창당 발기인 모집 등 대안신당운동을 벌이고 있다.

참배에 이어 같은 날 오후 3시에는 5·18기념재단에서 5월단체 대표들을 만나 5·18 현안 해결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현재 국회에서 시급히 다뤄야 할 현안은 ▲5·18진상규명특별법 개정과 진상규명조사위 출범 ▲5·18역사왜곡처벌법 제정 ▲5·18망언의원 제명 ▲5·18유공자 서훈 ▲국립 국가폭력 트라우마센터 건립 ▲전두환 일가 재산몰수법 제정 ▲5·18사적지 전남도청 원형복원 등이다. 내년 5·18 40주년 행사를 위해 정부예산에 반영되지 못한 필수예산의 추가 확보도 필요한 상황이다.

최경환 의원은 “이대로 가다가는 연내에도 5·18 현안들이 해결되지 못할 수 있다는 위기감이 높아지는 상황에서 5월단체와 함께 대책을 논의하고자 한다”며 “특히 진상규명특별법 개정과 진상규명조사위원회 출범, 내년 40주년 예산확보 문제를 우선적으로 논의하겠다”고 말했다.

대안정치 의원 3명은 또 다음날인 11일 남구 노대동 빛고을노인건강타운을 방문해 배식봉사를 하며 어르신들에게 추석인사를 드리고 민심을 청취할 예정이다.

유대용기자 ydy2132@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