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2(수)
현재기온 5.1°c대기 보통풍속 2.1m/s습도 27%

광주시, 국가보훈대상자 예우 강화한다

입력 2020.04.09. 11:29 수정 2020.04.09. 11:32
이달부터 참전·보훈명예수당 월 1~3만원 인상

광주시가 국가를 위해 희생·공헌한 유공자와 유족 등 국가보훈대상자에 대한 수당을 인상한다.

이번 수당 인상은 '광주시 국가보훈대상자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 등 3건의 조례가 지난 4월1일 개정 공포됨에 따라 추진됐다.

이에 따라 독립유공자 유족과 전몰군경 유족 등에게 지급하는 보훈명예수당과 6·25전쟁 및 월남전쟁 참전유공자 등에게 지급하는 참전명예수당이 4월부터 각각 월 1만원씩 인상된다.

주요 인상 내용으로는 65세 이상 독립유공자 유족과 전몰군경 유족, 4·19혁명 유공자와 유족, 특수임무유공자와 유족에게 지급되는 보훈명예수당이 월 2만원에서 3만원으로 인상된다.

또 65세 이상 6·25전쟁 및 월남전쟁 참전유공자에게 월 5만원 내지 7만원씩 지급되는 참전명예수당도 월 6만원 내지 8만원으로 각각 1만원씩 인상된다. 90세 이상 참전유공자의 경우 월 7만원에서 10만원으로 3만원 인상된다.

더불어 65세 이상 전상군경과 고엽제후유의증수당 수령자에 대한 참전명예수당은 월 2만원에서 3만원으로 오른다.

광주시는 이번 조례 개정으로 7천200여명에게 연간 9억여원이 인상된 약 42억의 수당이 지급돼 지역 내 국가보훈대상자의 생활안정과 복지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대우기자 ksh430@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mdilbo@srb.co.kr전화 062-606-770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무등일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