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타 엑스타 레이싱팀 전속모델
올 시즌 모터스포츠 활동 스타트
입력시간 : 2019. 04.29. 00:00


금호타이어 엑스타 레이싱팀 전속모델들. 사진 왼쪽부터 금호타이어 엑스타 레이싱팀 전속 모델인 문가경, 유진, 이다령, 반지희. 금호타이어 제공
금호타이어가 ‘2019 전속 레이싱모델’로 유진, 반지희, 이다령, 문가경 등 4명을 선정하고 올 시즌 모터스포츠 활동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이번에 선발된 전속 레이싱모델들은 지난 27~28일 ‘2019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하 CJ 슈퍼레이스) 개막전을 시작으로 전 라운드에 참가해 금호타이어 엑스타 레이싱팀을 응원한다.

이들은 매 라운드 경기장에서 포토타임, 그리드워크 등 다양한 행사를 통해 국내 모터스포츠 팬들과 만날 계획이다.

국내 모터스포츠 대회에서 레이싱모델은 후원사의 브랜드와 소속 팀을 홍보하는 역할을 한다. 또 팀의 정식 스태프로 드라이버들을 돕고 레이스를 응원하는 등 팀에서 꼭 필요한 존재다. 특히 금호타이어 엑스타 레이싱팀 전속모델들은 모터스포츠를 비롯한 다방면에서 활동해온 베테랑 모델들로 경기장에서 개성 넘치고 좋은 팀워크를 선보일 예정이다.

금호타이어 엑스타 레이싱팀은 가수 겸 방송인인 김진표 감독을 중심으로 일본 출신의 전 F1 드라이버 이데유지, 정의철 선수와 4명의 전속모델 등으로 구성돼 최고의 경기력을 발휘해 팀·드라이버 부문 더블 챔피언 달성에 도전할 계획이다.

이삼섭 수습기자 seobi@srb.co.kr


이삼섭        이삼섭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무등일보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honam.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root@honam.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