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잉 737맥스, 9월까지 운항 중단”아메리칸항공 성명 발표
입력시간 : 2019. 06.11. 00:00


미국 내에서 가장 많은 항공편을 운항하는 아메리칸항공은 9일(현지시간) 보잉 737 맥스 항공기의 운항 중단 초치를 9월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파이낸셜타임스(FT), CNBC 등에 따르면 아메리칸항공은 이날 성명을 내고 “9월 3일까지 보잉 737 맥스 항공기의 운항을 취소한다”고 발표했다. 다만 “아메리칸항공은 보잉 737 맥스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가 임박했음을 확신한다”며 곧 운항을 재개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보잉사의 737 맥스는 에티오피아 등에서 추락사고가 발생하며 수백 명이 목숨을 잃은 뒤 올 3월부터 운행이 중단된 기종이다.

아메리칸항공은 이에 오는 8월19일까지 운항 일정에서 737 맥스를 제외하겠다고 밝혔으나 이번 성명에 따라 운항 중단 일정은 9월까지로 이어질 예정이다.

아메리칸항공에 따르면 이번 조치로 9월3일까지 하루 115편의 항공편이 취소된다.

항공사 측은 “운항 중단 기간을 확대함으로써 고객과 직원에 더욱 안전한 여행을 제공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뉴시스


뉴시스
이 기사는 무등일보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honam.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root@honam.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