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답변 논란' 하연수, 싸늘함과 일침 사이?…"오해 때문, 부끄러움無"
입력시간 : 2019. 06.19. 17:23


(사진: 하연수 SNS)
배우 하연수가 또 다시 SNS로 누리꾼들과 갈등을 빚었다.

18일 하연수는 자신의 소셜네트워크 계정을 통해 최근 작업한 미술 작품인 족자 판매글을 업로드했으나 이에 대한 원작자를 묻는 누리꾼들의 댓글에 다소 날선 반응을 보였다는 의견이 쏟아지며 논란을 자아냈다.

이날 한 누리꾼은 그녀의 작품에 대한 출처를 물었고 이에 그녀는 "몇 백 번 받은 질문…좀 알아줘라"라는 내용이 담긴 덧글을 남겼다.

이후 일각에선 해당 답변이 질문을 건넨 누리꾼에게 다소 무례했다는 지적이 쏟아졌고 그녀는 결국 아무런 입장 없이 SNS 활동을 중단하는 것으로 대답을 대신했다.

그러나 이미 그녀는 앞서 여러 차례 날선 답변을 보였다는 이유로 대중들의 갑론을박을 불러왔던 바, 이날 재차 제기된 논란을 향해 다수의 의견이 엇갈리고 있다.

이와 관련해 그녀는 올해 초 매체 '헤럴드POP'과의 인터뷰에서 "오해로 인한 사건이 많았지만 스스로 부끄럽지 않고 솔직하고 싶었다. 불편해하시는 분들도 있을 수 있지만 이게 나답다"라고 해명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하지만 여전히 대중들은 그녀의 태도를 받아들이기엔 어렵다는 여론이 우세하고 있다.


서다슬        서다슬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무등일보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honam.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root@honam.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