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탑뉴스 정치 지방자치 경제 지방경제 사회 국제 문화 전남뉴스 구청뉴스 오피니언 사람과생활
탑뉴스
정치
지방자치
경제
지방경제
사회
국제
문화
전남뉴스
구청뉴스
오피니언
사람과생활
미 첨단업계, 희토류 품귀 우려 고조
관세인상·화웨이 압박 계속땐
中 “아예 수출 중단하겠다” 선언
입력시간 : 2019. 06.10. 00:00


4일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NDRC)가 희토류 업계 전문가와 회의를 열고 수출 규제 방안을 논의했다. 지난 2010년 12월30일 중국 장시성 간현의 한 희토류 광산에서 채굴이 진행되고 있다. 뉴시스
미국과 중국 간 무역전쟁이 심화되면서 미국 업계에선 로봇, 무인기, 전기자동차 같은 첨단산업에 필요한 17종의 희토류에 대한 품귀우려 높아지고 있다고 AP통신이 보도했다.

중국이 이미 미국에 수출하는 희토류에 관세를 25%로 인상한데다가 향후 미국정부가 중국산 제품에 대한 관세 인상과 중국 최대 전자기업 화웨이에 대한 압박이 계속될 경우엔 아예 희토류 수출중단에 나서겠다고 선언했기 때문이다.

희토류는 란타넘(란탄)계 원소 15개와 스칸듐(Sc), 이트륨(Y) 등 명칭조차 생소한 총 17개 원소를 총칭하며 정보기술(IT)산업, 전자제품 제조, 원자로 제어 등에 필수로 사용되고 있다.

중국의 희토류 생산량은 전 세계 생산량의 약 95%를 차지한다. 노임이 싼데다가 환경규제 기준도 낮아서 더 쉽게 저렴한 생산비로 대량 채굴하기 때문이다.

중국은 시진핑 주석의 장시(江西)성 간저우의 희토류 생산업체 시찰 이후 미국과의 무역분쟁에서 희토류 공급 카드를 활용할 수 있음을 시사했다. 이후 인민일보, 환구시보, 차이나데일리 등 중국 관영 매체들은 연일 희토류를 전략적으로 이용해야 한다는 취지의 보도를 쏟아내고 있으며 최근에는 희토류 수출 통제 가능성을 거론하고 나섰다.

하지만 미국 무역 전문가들은 당장 중국이 희토류 대미 수출을 중단할까봐 너무 공포심을 가질 필요는 없다고 말한다.

미국 내에도 캘리포니아 주에 희토류 광산이 있고 호주, 미얀마, 러시아, 인도도 희토류 생산국이다. 베트남과 브라질도 엄청난 희토류 매장량을 가지고 있다. 따라서 중국 수입품이 없어도 대체할 수 있다고 전문가들은 말하고 있다.

뉴시스


뉴시스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독 자 의 견 제 목이 름작성일


사설 오피니언
무등칼럼 무등데스크
홈페이지 | 회사소개 | 편집규약 및 윤리강령 | 편집 자문위원회 | 독자위원회 규정 | 무등일보 사우회 | 행사안내 | 기자 이메일 | 청소년 보호정책
Copyright ⓒ 1996-2019. 무등일보(MoodeungIlbo) All right reserved. 개인정보취급방침
등록번호:광주아00187등록년월일:2015년 1월8일회장 : 조덕선발행 · 편집인:장인균 61234 광주 북구 제봉로 324 (중흥동, SRB빌딩) (주)SRB무등일보
기사제보,문의메일 : mdilbo@srb.co.kr긴급 대표전화 : 062-606-7760, 017-602-2126, 대표전화:606-7700 팩스번호 : 062)383-8765 광고문의 : 062)606-7772
본 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