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0(화)광주 5ºC
뉴스 > 탑뉴스
쑨양, 자유형 400m 사상 첫 4연패
입력 : 2019년 07월 22일(월) 00:00


3분42초44 기록…경영 첫 금메달
21일 경영 남자 자유형 400m 결승에 출전한 중국 쑨양이 4연패 달성 뒤 네 손가락을 펼치며 기뻐하고 있다. 뉴시스
이변은 없었다. 중국 수영 간판 쑨양(28)이 4연패를 달성했다.

쑨양은 21일 남부대 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남자 자유형 400m 결승에서 3분42초44의 기록으로 가장 먼저 골인지점을 터치했다.

호주의 맥 호턴(3분43초17)과 이탈리아의 가브리엘레 데티(3분43초23)가 뒤를 이어 들어왔다.

이로써 쑨양은 2013년 스페인 바르셀로나 대회부터 4회 연속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자유형 400m 금메달을 차지한 선수가 됐다. 이 종목 최초 4연패다.

그동안 남자 자유형 종목에서 세계선수권대회 4연패를 달성한 선수는 호주 수영 영웅 그랜드 해켓뿐이다. 해켓은 자유형 1천500m에서 4회 연속(1998·2001·2003·2005년)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특별취재팀=한경국기자 hkk42@sr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