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7(목)광주 5ºC
뉴스 > 연예가 핫이슈
김주헌, 연극에 지인 초대했다 불똥…뽀뽀 논란 쏙 빠진 해명 " 자기 어깨에 입맞추곤 폭소"
입력 : 2019년 08월 16일(금) 16:45


(사진: 김주헌, 강한나 인스타그램)
배우 김주헌을 향한 안타까움이 모아지고 있다.

최근 성황리에 진행되고 있는 연극 '프라이드'에서 필립 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는 그.

하지만 지난 15일 그가 연극에 초대한 지인으로부터 논란이 불거졌다. 이 때문에 김 씨가 때아닌 논란의 중심에 선 상황.

16일 새벽 연극 관련 커뮤니티에는 연극에 방문했던 배우 손석구, 강한나, 오혜원으로부터 불편을 느꼈다는 관객들이 잇따라 등장했다.

그중 한 누리꾼은 커뮤니티를 통해 "(연극) 배우가 자기 어깨에 뽀뽀하니까 손석구가 그걸 따라하면서 자기 어깨에 뽀뽀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러고 나서 그가 한참 유쾌해하더니 잘 웃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세 사람의 관크(관객 크리티컬) 관련 불만은 이뿐만이 아니었다. 동일한 주장을 하는 누리꾼들이 수차례 등장하기 시작한 것.

그러나 손 씨는 같은 날 SNS 계정을 통해 억울함을 호소하며 문제를 제기한 관객들에게 단호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이날 그는 관객석에서 어떠한 민폐를 끼치지 않았다는 의견을 피력했다. 그러면서 불편을 느꼈을 관객들에게 "강압적이고 폭력적이며 변질된 관람 문화를 가졌다"고 일침을 가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