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8(화)광주 5ºC
뉴스 > 구청뉴스
북구, 지역사회보장계획 평가서 최우수상
입력 : 2019년 08월 19일(월) 09:35


광주 북구가 보건복지부가 발표한 2018년도 지역사회보장계획 평가서 광주시에서는 유일하게 최우수상을 수상해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과 포상금 3천만원을 받게 됐다.

18일 북구에 따르면 지역사회보장계획 평가는 지자체가 지역주민의 복지욕구와 지역 내 복지자원 등 지역사회보장조사를 실시하고 지역 특성과 여건에 맞는 중장기 계획과 시행방안을 마련해 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것이다.

북구는 이번 평가에서 계획의 충실성, 시행과정의 적정성, 목표달성도, 주민 참여도 등 4개 분야 17개 평가지표 전반에서 좋은 점수를 받았으며 특히, 우수사례로 선정된 내용의 공유·확산 가능성이 높이 평가됐다.

선정된 우수사례로는 주민 스스로 지역복지에 대한 문제를 고민하고 발전방안을 마련하는 ▲전국 최초‘동 단위 지역사회보장계획 수립’과 복지사각지대를 발굴·지원을 강화하기 위한 주민 네트워크인 ▲한울타리 복지공동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운영), 저소득층 일자리 제공 및 소득 증대를 위한 ▲전국 최초 ‘자활생산품 공동판매장 조성사업’ 등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이번 성과는 지역에서 필요로 하는 복지 창출을 위해 민·관이 함께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복지사각지대를 최소화하고 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모두가 누리는 포용적 복지시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영주기자 lyj2578@sr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