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4(목)광주 14ºC
정치 > 지방자치
광주 북구 대촌동에 드론공원 조성된다
입력 : 2019년 09월 18일(수) 13:31


시·익산국토청·북구, 업무협약
1만여㎡ 레저·문화시설 구축
광주시 북구 대촌동 광주시민의 숲 인근 하천부지에 드론공원이 조성된다.

조성 장소는 드론 비행연습장이 위치한 곳으로 규모는 1만343㎡ 다.

18일 광주시에 따르면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떠오르고 있는 드론의 저변 확대와 시민들의 레저활동을 위해 이날 익산지방국토관리청, 광주 북구와 ‘드론공원 조성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난해 10월 국토교통부가 하천부지 내 드론비행이 가능한 레저·문화 시설을 설치할 수 있도록 하는 하천점용허가 세부기준을 변경해 추진하게 됐다.

협약에 따라 시는 시민들의 레저, 취미활동을 위한 행·재정적 투자를 하고 익산국토청은 하천부지 내 점용허가를, 광주 북구는 드론공원 조성과 드론공원 활성화 및 운영을 맡게 된다.

드론비행연습장은 지난 5월부터 드론 교관 자격증을 보유한 전문가를 통해 기초체험반, 항공촬영반 등 시민을 대상으로 무료 체험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주중에는 지역 내 드론 관련 기업들의 테스트 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 예약을 통해 장소를 제공하고 있다.

광주시는 드론공원을 향후 초경량비행장치 상시 실기시험장으로 지정받기 위해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협의 중이다.

상시 실기시험장으로 지정받으면 시민들이 드론 자격증 취득을 위해 순천, 장흥 등 타지로 가는 불편함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광주시는 지난 5월 제31보병사단, 북구와 함께 ‘광주 드론산업 육성 및 활성화를 위한 드론 테스트베드 구축 관련 협약’을 체결하고 제31보병사단 내에 10월까지 드론 테스트베드를 구축키로 했다.

지난 8월에는 지역 특화산업 육성을 위해 31사단,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한국드론산업진흥협회, LIG넥스원과 ‘국방드론 산업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대우기자 ksh430@sr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