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트위터 youtube
탑뉴스 정치 지방자치 경제 지방경제 사회 국제 문화 전남뉴스 구청뉴스 오피니언 사람과생활
탑뉴스
정치
지방자치
경제
지방경제
사회
국제
문화
전남뉴스
구청뉴스
오피니언
사람과생활
사랑방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광주 광산구 하남동 돈신과 의리 |2018. 10.19

#그림1중앙# #그림2중앙# #그림3중앙# #그림4중앙# #그림5중앙# 식당이라고 하기엔 부족함이 많은 '돈신과 의리'이지만, 그 가운데에는 노승일 씨가 있다. 테이블마다 직접 고기를 구워주며, 손님들과 대화한다. 수염이…

사랑방 뉴스룸과 함께하는 도시樂- '응팔'세대 추억의 놀이터 실내 롤러스케이트장 |2018. 10.18

돌고 도는 게 유행이라 했는가. 청자켓과 LP음반, 롤러스케이트와 같은 복고 아이템이 다시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특이한 건 중장년 뿐 아니라 젊은 세대들도 이 매력에 끌리고 있다는 것. 새로움(new)과 복고(retro)를 합친 '뉴트로(ne…

사랑방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광주 북구 용봉동 취향루 |2018. 10.12

몇 주 전, 대전에 있는 지인을 만나러 갔다가 양장피를 대접받았다. 대전에 양장피로 유명한 '봉봉원'에서 공수해 온 것이었는데, 줄 서서 먹을 정도라더라. 특이했던 것은 전분으로 만든 피가 적게 들어가고 그 외 채소나 오징어 등의 재…

사랑방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 광주 북구 월곡동 고려가족식당 |2018. 10.05

 몇 년 새 광주에 세계 음식을 맛볼 수 있는 식당이 많이 생겨났다. 흔하게는 일식집부터, 베트남 음식점, 인도 음식점 등등, 그 종류도 다양하다. 그만큼 다른 나라의 문화, 음식에 대한 거부감이 많이 낮아진 이유일터다.  그 다양한…

사랑방뉴스룸과 함께하는 도시樂-가을, 감성 달래줄 그곳 |2018. 10.04

손목시계보단 스마트폰, 원고지보단 컴퓨터가 더 익숙한 세대라지만 가끔은 '아날로그 감성'에 빠지고픈 시기가 있다. 회색 건물 사이로 청명한 가을 하늘이 비? 10월, 가을을 맞아 깨어나는 감성세포를 달래줄 광주·전남 역사축제 명소…

사랑방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광주 북구 말바우시장 고흥횟집 |2018. 09.28

 소스를 굳이 찍을 필요 없이  소금에서 밴 짭짤한 맛이 일품이지만,  역시 대하구이는 초장에 찍어서  먹는게 최고다. 담백하게 와사비장을  살짝 찍어 먹는 것도 좋다.    전어구이가 서비스로 나온다.  역시 시장…

사랑방뉴스룸과 함께 하는 도시樂 - 공연·투어 콜라보… 1930·1980 테마형 광주시티투어버스 |2018. 09.27

 [도시樂]직접 타봤는데 '만족도 갑'…공연·투어 콜라보  익살스런 시간 여행자와 함께하는  1930·1980 테마형 광주시티투어버스  달빛 아래 낭만적 선율 '금' 야간투어  애절한 스토리라인 '토' 주말투어  9월 한달간은 5…

발길 닿는대로 다니다 보면 연휴가 '풍성' |2018. 09.21

민족 최대명절인 추석을 맞아 고향을 찾는 걸음이 기쁘다. 가족과 함께한다는 것만으로도 더할 나위 없이 좋지만 긴 연휴에 색다른 흥을 느껴보고 싶다면 고향에서 열리는 지역 축제를 찾자. 일상을 벗어나 느낄 수 있는 힐링부터 축제, …

"남도 수묵 진수 감상하세요" |2018. 09.21

추석 연휴 남도 예술의 진수를 맛볼 수 있는 대형 미술행사가 목포와 진도에서 마련돼 주목된다. 2018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가 그것이다. 모처럼 모인 가족과 친지들이 함께 둘러보면서 명절 스트레스를 떨쳐내고 여유있는 쉼을 만끽하기…

사랑방 뉴스룸과 함께하는 도시樂-도심 속 산책길 날선 소음 안녕~ '맥문동 숲길' |2018. 09.20

 보랏빛 유혹 맥문동 이어  가을 전령사 꽃무릇 활짝  쪽빛 메타세쿼이아까지  북구 문흥동 '맥문동 숲길'  도심 속 '그린워킹' 로드    싸목싸목 걷는다. 나무와 함께 숨을 쉬며 바람과 함께 걷는 길. 한 템포 느린 시간. …

사랑방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맛집- 광주 서구 양동 전어랑숭어랑 |2018. 09.14

 통통한 살, 꼬들꼬들한 식감 일품  며느리가 왜 돌아왔는지 알 것 같네    전어의 고소한 살의 풍미와  꼬들꼬들한 뼈가 함께 씹히는  맛과 식감이 일품이다. 조금  느끼하다고 느낀다면 쌈채소와  함께 곁들어 먹는…

사랑방 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첨단지구 참숯불에꾸운닭 |2018. 09.07

 태풍의 퇴장과 함께 서서히 가을을 맞이하는 시즌이 왔다. 유난히 지독했던 올해 여름도 버티게 해준 원동력은 역시 초복, 중복, 말복에 우리네 식탁에 올라온 '닭'에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실제로 한국육계협회에 따르면 7월과 …

사랑방 뉴스룸과 함께하는 도시樂-광주 근교 '걸을수록 예쁜 길' |2018. 09.06

아침 창 너머 가을이 바투 찾아왔다. 유난히도 지독했던, 절대 꺾이지 않을 것 같았던 더위는 저만치 물러나고 제법 서늘한 기운이 집 안으로 스민다. 때가 됐다. 가을을 만나러 숲길로 가야 할 때 말이다. 아직 여름의 옷자락 끝을 놓지…

사랑방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광주 북구 용봉동 복어촌 |2018. 08.31

더위와 피로로 지쳤을 땐! 복지리 시원한 국물에 만성피로가 사르르~ 반찬만 봐도 전라도답다. 배추김치와 낙지젓갈은 그냥 맨밥과 먹어도 맛깔 난다. 또, 팍~ 쏘는 알싸함이 있는 홍어무침도 있다. 복어 고기 쫀득쫀득한…

사랑방뉴스룸과 함께하는 도시락 -전남 수상레포츠 명소만 꼽았다 |2018. 08.30

 올 여름 용광로급 무더위를 스릴로 떨쳐보면 어떨까?  집에서 마냥 늘어지기보다는 파도를 가르고, 물 위를 날아다니는 모험을 할 수 있는 여행지로 떠나보자. 레포츠라면 비용이 부담된다고?!. 걱정은 노! 여기 쿨썸머를 책임질 전…

김덕진의 홀로코스트 여행기- 下 바르샤바 봉기일에 '바르샤바 봉기 박물관'을 가다 |2018. 08.27

8월 1일, 우리의 바르샤바 첫 여행지는 '바르샤바 봉기 박물관'이었다. 곳곳에 비치된 '바르샤바 탑 10'에도 들어 있는 곳이다. 가족 여행인데, 딱딱한 이런 곳을 선택하도록 동의해 준 식구들에게 고맙다는 말을 이제야 한다. 이쯤 되면…

사랑방 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 광주 동구 충장점 광주옥1947 |2018. 08.24

 지난 4월 27일, 남북정상회담의 후폭풍에 폭염까지 더해지니, 손님이 몰려 예약 불가란다. 그나마 분점이면 자리가 있겠지, 해서 충장점으로 향한다. 충장점도 본점처럼 옛 신문기사 느낌 나는 액자를 걸어놓았는데, 아마 상호 뒤에 붙…

사랑방뉴스룸과 함께하는 도시락 - 요즘 우치공원 가봤니? |2018. 08.23

   동물은 살맛나게, 관람객은 볼맛나게  쇠창살 없애고 '생태형'으로 변모 중  '해설사와 동물원 한바퀴' 강력 추천  피자체험·드라이빙스쿨·車극장도 인기  지금이야 주말 가족 외출이 일상이 됐지만 이렇다 할 휴양문…

사랑방미디어가 추천하는 광주 맛집-광주 북구 오치동 오꼬마루 오치점 |2018. 08.17

기존 꼬치 주점의 특징인 '아재스러운' 느낌은 쫙 뺀, 세대공감형 꼬치전문 주점 안주로 나온 모둠꼬치는 두툼두툼하다. 수제로 준비한 꼬치를 직화로 활활 구워내어 나오는데, 구성도 알차서 좋다. 부위, 메뉴별로 모아놨으니 …

김덕진의 홀로코스트 여행(上)- 평화로운 풍경 너머 어린 뜨거운 기억, 기억이 불러낸 인류애 |2018. 08.17

 8월1일은 폴란드 국가기념일로 바르샤바 봉기를 기념하는 날이다. 바르샤바 봉기는 1944년 8월 1일부터 63일간 계속된 독일 항거운동으로 2차 세계대전 역사상 가장 큰 저항운동이다. 봉기에 참여한 폴란드군 약 1만 6천명과 시민 15만…

12345678910 

사설 오피니언
무등칼럼 무등데스크
홈페이지 | 회사소개 | 편집규약 및 윤리강령 | 편집 자문위원회 | 독자위원회 규정 | 무등일보 사우회 | 행사안내 | 기자 이메일 | 청소년 보호정책
Copyright ⓒ 1996-2018. 무등일보(MoodeungIlbo) All right reserved. 개인정보취급방침
등록번호:광주아00187등록년월일:2015년 1월8일회장 : 조덕선발행 · 편집인:장인균 61234 광주 북구 제봉로 324 (중흥동, SRB빌딩) (주)SRB무등일보
기사제보,문의메일 : zmd@chol.com긴급 대표전화 : 82-62-606-7760, 017-602-2126, 대표전화:606-7700 팩스번호 : 062)606-7796 광고문의 : 062)606-7772
본 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본사가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복사를 금합니다.